“멀봐? 초보 첨봐?” 이제 이런 스티커 차에 함부로 붙였다간 과태료 폭탄 맞습니다

많은 운전자들 중 가끔씩 앞차에 붙은 ‘초보운전 스티커’를 보고 불쾌감을 느끼는 경우가 있다. 이에 정부가 조치를 취했는데, ‘도로교통법 일부 개정법률안’과 ‘주차장법 일부개정 법률안’이 개정됨에 따라 ‘초보운전자 표지 통일화’가 추진된다.

“또 나만 몰랐지” 고속도로에 잘못 진입했을 때 ‘바로’ 나올 수 있는 방법

초보운전자들이 가장 당황스러운 순간으로, 자신도 모르게 고속도로에 진입한 순간을 꼽는다. 이들 대부분이 익숙하지 않은 내비게이션 경로를 잘못 봤거나, 제때 차선 변경을 하지 못해 고속도로에 진입하는 경우가 많다.

“그렇게 운전할거면 면허 반납해라” 도로 위 무법자 초보운전자들이 자주 하는 황당한 실수

누구나 처음 시도하는 것에 서툴러 잦은 실수를 저질러도 관용을 베풀곤 한다. 그런데 그것이 목숨과 연결된다면 얘기는 달라지는데, 대표적인 예가 바로 ‘운전’이다. 특히 초보운전자 중 잘못된 운전 습관으로, 위험천만한 상황을 연출하기도 한다.

“운전 20년 했는데 몰랐습니다” 베테랑 운전자도 헷갈리기 쉬운 고속도로 표지판 용어

고속도로를 주행하다 보면 표지판에 쓰여 있는 알파벳을 쉽게 접하게 된다. 또한 운전자들은 네비게이션을 통해 보고 듣곤 하는데, 알파벳의 의미가 헷갈리기 쉬운 초보운전자에게 혼란을 주기 십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