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주차도 하지마” 수많은 결함에 뿔났다는 중국 운전자들… 진실은?

OTA, 오토파일럿 등 첨단기술 혁신으로 전기차 시장을 선점한 테슬라의 입지가 점점 흔들리고 있다. 지난 8월부로 누적 생산량 300만 대를 돌파하며 글로벌 전기차 업계를 호령하던 테슬라는, 최근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에서 판매량 감소를 겪으며 전체 실적에도 타격을 입었다.

독일차 이미 뛰어 넘었다는 현대 전기차, 유럽에서 ‘이 차’랑 경쟁하게 생겼습니다

현대의 독주를 멈출 수 있는 경쟁자가 유럽 시장에 참전했다. 바로 중국의 자동차 브랜드이자 전기차 시장에서 괄목할 성장을 보이는 비야디가 그 주인공이다. 오늘은 이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자.

한국차가 독일차보다 잘 팔려, 역대급 인기에 출고 밀렸다는 국가 근황

전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독일산 자동차. 그런데 이런 독일산 자동차의 판매량을 한국산 자동차가 뛰어 넘었다는 나라가 있다고 해서 국내 네티즌들 사이 화제가 되고 있다. 과연 어떤 나라에서 한국차의 인기가 이렇게 높은 것일까?

현대는 귀여운 수준, 실제로 테슬라 다음으로 많이 팔린 중국 전기차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전기차는 테슬라의 모델Y다. 그렇다면 2위는 어떤차일까? 바로 중국 울링이라는 회사에서 만든 홍광 미니다. 다른 전기차와는 비교할 수 없을정도로 저렴한 가격을 앞세워 시장을 선점해나가는 홍광 미니에 대해 알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