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12명 탄 통원버스 들이받은 5톤 화물차, 대형 참사 막은 것은 ‘이것’ 덕분이었다

경남 창녕에서 신호 대기 중인 어린이집 통원버스를 5톤 화물차가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당시 화물차의 주행 속도가 어느 정도였는지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어린이집 통원버스가 50m가량 앞으로 밀려 나갈 정도로 충격이 컸던 것으로 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