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억울합니다” 담배꽁초 차량 신고했다가 경찰이 제보자에 ‘과태료 7만 원’ 처분 내린 이유

한 운전자가 창밖으로 담배꽁초를 버리는 앞차를 신고했다가 되레 과태료 처분을 받았다는 사연이 알려졌다. ‘한문철TV’에 공개된 영상에는 제보자가 담배꽁초를 도로에 불법투기한 운전자를 신고했다가 휴대전화를 사용했다는 이유로 과태료를 처분 받았다.

“급하면 빨리 올라오세요” 화장실이 차 내부에 있다는 버스, 무엇일까?

이처럼 고속버스를 이용한다면 용변에 대한 문제가 생길 수 있다. 그런데 1970년대에는 이런 걱정을 할 필요가 없었다. 고속버스 일부에 화장실이 있었기 때문이다. 길쭉한 개 한 마리가 그려진 버스 ‘그레이하운드’ 이야기다. 지금은 대부분 사람 기억에서 사라진 이 버스 도대체 무엇일까?

“같은 뜻 아니었어?” 베테랑 운전자도 헷갈리는 과태료와 범칙금 깔끔 정리

운전자라면 자신도 모르게 한 번쯤 교통법규를 위반한 적이 있을 것이다. 가벼운 신호 위반부터 주정차 위반, 고속도로 통행료 미납 등 다양한 이유로 운전자들이 고지서를 받곤 한다. 이때 과태료와 범칙금을 제대로 알지 못해 손해를 보는 운전자가 많다.

“운전경력 30년도 몰라요” 한국의 모든 도로 중앙선에 빛나는 ‘이것’의 정체

운전을 하다보면 도로 중앙선이나 차선 경계선에 반짝이는 물체를 쉽게 볼 수 있다. 대부분 ‘도로 표지병’의 존재를 인지하고 있지만, 정확한 명칭과 어떤 역할을 하는지 아는 이들을 찾기 힘들다.

“6차선 달리면 20% 할증?” 한국도로공사가 국민 몰래 도입한 ‘이것’ 밝혀졌다

지난해 고속도로 이용량과 통행료 수익이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한 것이 알려졌다. 총 통행료가 4조 1741억 원으로 집계됐으며, 이와 같은 기록을 달성한 데에는 한국도로공사가 운전자들 모르게 할증된 요금을 부과하고 있었던 것이다.

“그렇게 운전할거면 면허 반납해라” 도로 위 무법자 초보운전자들이 자주 하는 황당한 실수

누구나 처음 시도하는 것에 서툴러 잦은 실수를 저질러도 관용을 베풀곤 한다. 그런데 그것이 목숨과 연결된다면 얘기는 달라지는데, 대표적인 예가 바로 ‘운전’이다. 특히 초보운전자 중 잘못된 운전 습관으로, 위험천만한 상황을 연출하기도 한다.

요즘 도로에서 자주 보이는 ‘이 교차로’, 그냥 지나가면 과태료 4만 원 입니다

운전자들 사이에서 흔히 로터리라고 불리는 회전 교차로, 교차로 중앙의원형의 교통섬을 기준으로 반시계(차량 운전자 기준 우회전)으로 회전하면서 통과하는 교차로다. 진입 시 신호가 없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교통 혼잡이 자주 일어나는 구간이다.

겨울인데 대체 왜…히터 틀자마자 이런 냄새 난다면 당장 정비소로 가세요

겨울철 자동차 운행 시 ‘히터’ 필수 요소 중 하나이다. 다만 반년 가까이 사용하지 않다가 히터를 튼 순간 이상한 ‘냄새’가 흘러나오는 경험을 하기도 하는데, 간혹 차량용 방향제로도 냄새를 잡지 못해 곤혹을 치리기도 한다.

태어나서 처음봤는데…신호등에 달려있다는 정체불명의 표지판 무엇일까?

특히 초보운전자는 더욱더 교통신호나 표지의 의미를 제대로 모른 채 주행한다. 그런데 수많은 표지판 중에서도 지방에서 정체를 알 수 없는 생전 처음 보는 표지가 발견돼 화제가 됐다. 이 표지판은 화살표나 숫자가 아닌 ‘밟으세요’라는 네 글자와 직사각형으로 구성되었다.

거짓말 같지만 실화, 안전벨트를 매는 것이 불법이라는 나라 어디일까?

우리나라는 2018년도부터 앞좌석 뿐만 아니라 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이 의무화되면서 안전벨트에 대한 규정이 더욱 엄격하게 개정되었다. 이토록 운전자와 탑승자 모두에게 중요한 안전벨트를 매는 것이 불법인 나라가 있다고 한다.

“여기서도 가능해?” 대부분이 모른다는 유턴 가능한 구역 어디일까?

문제는 이런 불법 유턴에 대하여 운전 당사자들이 잘못된 유턴 방법임을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하다는 것. 그렇다면 혹시 유턴 가능 표지판이 없는 곳에서는 유턴을 아예 하면 안 되는 것일까? 혹은 유턴하려면 어디서 해야 할까?

모르면 100% 당한다, 도로 위 지뢰로 불리는 포트홀은 무조건 피해야하는 이유

포트홀이란, 아스팔트 포장의 공용 시에 포장 표면에 생기는 국부적인 작은 구멍을 뜻한다. 포장된 아스팔트 도로에 구멍이 생기는 이유는 무엇일까? 우선 포트홀은 생각보다 쉽게 접할 수 있다. 도로를 관리하는 기관이나 지차체 입장에서는 골치 아픈 현상 중 하나다.

“운전자 75%가 잘 모르죠” 서울 도심운전 2배로 편하게 해주는 내차의 숨겨진 기능

사용 방법을 모르는 운전자들도 제법 많이 있다. 또한 어떤 기능을 하는지 모르며 주의 사항도 숙지하지 않은 채 운행하기도 한다.

최근 나오는 차량 기술 중에는 운전을 조금 더 편하게 해주는 기술도 있는데 이러한 기술 옵션을 추가했음에도 실제로 사용하지 못하거나 알지 못하면 손해를 볼 수도 있다. 그중에서 자동차 오토홀드라는 기능은 어떠한 기능일까?

“내차 결함인 줄 알았죠” 안전벨트 매도 경고음이 자꾸 울리는 이유

자동차에 이상이 생길 경우 그 문제에 대해서 알려주는 것이 많지만 그중에서 대표적인 것은 알림음일 것이다. 요즘 출시되는 차량은 운전자뿐만 아니라 옆에 조수석도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으면 안전벨트 경고음이 발생한다.

간혹 짧은 거리를 이동할 때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다가 끊이지 않는 알림음 소리에 어쩔 수 없이 착용하는 사람들도 많다.

정직하게 지키면 바보, 고속도로 과속 카메라 안 찍히려면 ‘이것’만 명심하면 됩니다

구간단속 기준은 평균이라는 단어를 기억하면 쉽다. 차량이 운행되는 도로의 시작 구간, 종점 구간에 카메라가 설치되어 있고 통과 시각과 이동 거리를 측정한다. 이렇게 측정된 결과에 따라 평균 속도를 알아볼 수 있으며 이 평균 속도가 도로의 제한 속도를 초과하면 벌금이 부과되는 방식이다.

“차주라면 필수 상식” 자동차 내부에 갑자기 나타나는 탈색 현상, 이게 원인입니다

운전자가 자동차 안에 물건을 잘 보관하지 않더라도 물티슈를 꼭 비치해 두곤 한다. 종종 운전자들이 자동차 내부를 물티슈로 닦아내기도 하는데, 자동차 전문가들은 물티슈로 자동차 내부를 닦는 것을 권장하고 있지 않다. 과여 이유는 무엇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