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정체성 보여줬다, “폴 인 러브 위드 쉐비” 캠페인 종료

지난 13일, 쉐보레가 아웃도어 활동에 최적화된 차량인 트레일블레이저, 트래버스, 타호, 콜로라도와 함께 고객들이 정통 아메리칸 감성의 오토캠핑을 즐길 수 있는 캠페인, “폴 인 러브 위드 쉐비”를 성공리에 마쳤다.

“S클래스보다 좋다” 역대급 주행감 자랑한다는 초대형 SUV의 정체는?

이번에는 에스컬레이드와 내비게이터의 실내를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에스컬레이드인데요. 굉장히 실내가 화려하고 날렵합니다. 공조기도 하나로 깔끔하게 되어 있고, 디스플레이도 하나로 연결되어 굉장히 심플합니다.

“에스컬레이드 잡겠다” 역대급 성적 받아버린 쉐보레 타호 충격적 근황

오늘은 9300만원짜리, 국내 최대 SUV 쉐보레 타호의 고속도로 주행 후기에 관해 이야기해보도록 하겠습니다. 타호는 초대형 SUV잖아요. 그래서 일반 소비자분들이 보았을 때는, “이거 연비 완전 별로지 않냐?” 이런 말들을 많이 하십니다.

“1억짜리 차” 비싸다고 난리난 쉐보레 타호, 충격적인 사전계약율 수준 공개

드디어 쉐보레 타호가 공식 출시되었습니다. 사전 예약이 거의 올해 물량을 훌쩍 튀어 넘었다고 하는데요. 처음 쉐보레 타호가 공개되었을 때, 너무 비싸게 출시되었다는 말이 많았었죠. 그러나 실제로 쉐보레 타호의 사전계약률은 굉장히 높은데요.

“S클래스 버리고 이거 사겠습니다” 선언한 회장님들에 판매 신기록 세워버린 이 차

오늘 끝판왕 중의 끝판왕이라고 할 수 있는, 풀사이즈 SUV인 캐딜락 에스컬레이드를 가지고 왔습니다. 일반적인 평범한 에스컬레이드가 아니라, 오늘의 에스컬레이드는 ESV 롱바디 모델인데요. 우리나라에서 전장이 가장 긴 SUV로 등록이 되어 있는 차량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