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주차도 하지마” 수많은 결함에 뿔났다는 중국 운전자들… 진실은?

OTA, 오토파일럿 등 첨단기술 혁신으로 전기차 시장을 선점한 테슬라의 입지가 점점 흔들리고 있다. 지난 8월부로 누적 생산량 300만 대를 돌파하며 글로벌 전기차 업계를 호령하던 테슬라는, 최근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에서 판매량 감소를 겪으며 전체 실적에도 타격을 입었다.

독일차 이미 뛰어 넘었다는 현대 전기차, 유럽에서 ‘이 차’랑 경쟁하게 생겼습니다

현대의 독주를 멈출 수 있는 경쟁자가 유럽 시장에 참전했다. 바로 중국의 자동차 브랜드이자 전기차 시장에서 괄목할 성장을 보이는 비야디가 그 주인공이다. 오늘은 이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자.

“그냥 중국차 아닌가?” 토레스 전기차 공개되자 네티즌들 난리난 이유

최근 토레스의 전기차 버전의 위장막 차량이 목격되어 화제인데, 탑재된 배터리가 중국 기업인 비야디의 것이라는 점에서 네티즌들 사이에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이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