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기 잠시만요…” 빨간 불에 횡단보도 건너던 어르신께 차에서 내린 운전자가 건넨 말

지난 29일, 유튜브 한문철TV 채널에 ‘참 생각이 많아지는 영상입니다’라는 제목과 함께 올라온 블랙박스 영상에서는 신호대기 중이던 운전자가 거동이 불편한 보행자를 직접 도와주는 모습이 담겨 화제가 되고 있다. 9월 27일 밤 12시경, 경기도 고양시의 한 왕복 10차로를 주행하던 제보자는 지팡이를 짚고 느릿느릿 길을 건너던 보행자를 발견했다.

만취 상태로 쓰러져 있는 사람, 운전자 실수로 치면 어떻게 될까?

지난 27일, 유튜브 한문철TV 채널에 ‘여기에 사람이 누워있을 줄 상상이나 하겠습니까’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제보 영상에서는 지하주차장 회전형 출구통로를 빠져나가다 발생한 사고 장면이 담겨있다. 해당 사고는 지난 9월 11일, 대구 수성구의 한 아파트 주차장 통로에서 발생했으며, 제보자는 왼쪽 벽에 붙어 잠을 자던 남성을 발견하지 못해 발을 밟고 지나갔다.

자동차 면허 있으면 배달 오토바이 면허 안 따도 될까? 확실하게 정리해 드립니다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배달음식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길거리에 오토바이 이용자들을 쉽게 볼 수 있다. 그렇다면 과연 자동차 면허만으로 오토바이를 운행할 수 있는지 그리고 필요한 면허는 무엇인지 알아보자.

“운전자 죄인 만들기 아냐?” ‘이곳’에서 보행자 사고나면 차량 과실 100% 입니다

최근 개정된 도로교통법으로 운전자들의 불만이 커지고 있다. 지난 7월부터 아파트 단지 등 도로가 아닌 곳에서 보행자 사고가 난 경우 차량 과실이 100%로 적용되는데, 운전자들 사이에선 이른바 ‘보험빵’이 기승을 부릴 것이라 우려하고 있다.

“너무 억울합니다” 담배꽁초 차량 신고했다가 경찰이 제보자에 ‘과태료 7만 원’ 처분 내린 이유

한 운전자가 창밖으로 담배꽁초를 버리는 앞차를 신고했다가 되레 과태료 처분을 받았다는 사연이 알려졌다. ‘한문철TV’에 공개된 영상에는 제보자가 담배꽁초를 도로에 불법투기한 운전자를 신고했다가 휴대전화를 사용했다는 이유로 과태료를 처분 받았다.

거짓말 같지만 실화, 안전벨트를 매는 것이 불법이라는 나라 어디일까?

우리나라는 2018년도부터 앞좌석 뿐만 아니라 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이 의무화되면서 안전벨트에 대한 규정이 더욱 엄격하게 개정되었다. 이토록 운전자와 탑승자 모두에게 중요한 안전벨트를 매는 것이 불법인 나라가 있다고 한다.

운전자들 감시 시작됐다, ‘횡단보도’에서 이러면 무조건 벌금 내야하는 기가막힌 상황

지난 9월 광주에서는 버스운전자가 횡단보도에서 우회전 하며 일시정지를 하지 않아 보행자가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광주 서구의 한 도로에서 우회전하며 보행자를 친 전세버스 운전자를 체포했다고 밝혔다.

요즘은 이런 막장이 유행인가? 주변에서 자주 보이는 비양심 주차 유형

실제로 전국 여러 곳에서 정상적으로 주차를 하지 않는 ‘주차빌런’들이 자주 발생하고 있다. 이러한 피해에 대해 최근 커뮤니티를 통해 특정 유형의 불법 주차 사례들이 올라오고 있는데, 이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지금 내가 법을 위반했다고? 이제부터 ‘이것’ 모르면 과태료 내야 합니다

이번 하반기 도로교통법은 크게 바뀌었는데, 개정 당시 운전자들은 바뀐 줄 모르고 계도 기간도 늘어나기도 했다 그렇다면 현재 개정된 도로교통법과 현행 법령을 운전자들이 잘 지켜내고 있는지에 대해 알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