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별아닌가… 내년부터 공공기관은 무조건 ‘이차’만 구매해야 됩니다

지난 19일, 환경부는 국가, 지자체, 공공기관 등 국가기관은 제1종 저공해 자동차(전기차, 수소차, 태양광차)만 이용하도록 하는 개정안을 발표했다. 개정안은 2023년부터 전기차ㆍ수소차 의무 구매율을 80%에서 100%로 상향하는 것이 핵심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