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려가기 전에 보세요” 신형 쏘나타 최초 공개?

라페스타 위장막 분석으로
신형 쏘나타와 아반떼 페리를
분석해보자 네티즌들이 열광했다

오늘 여러분께 베이징 현대에서 나온 라페스타 페이스리프트 위장막을 보여드리겠습니다. 한국에선 출시하지 않는 차인데요. 쏘나타를 보여드린다고 해놓고 왜 다른 차냐고 하시겠지만, 따지고 보면 이 차에 들어가는 요소들이 신형 쏘나타에도 많이 적용됩니다. 조만간 아반떼 페이스리프트가 진행된다는 이야기도 있고, 나아가 라페스타와 전면부와 굉장히 흡사할 거라고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신형 쏘나타, 아반떼 페리를 같이 둘러본다고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남차카페 ‘경기ll병건이’님 / 신형 쏘나타 예상도

라페스타보단 작은
그릴이 들어간다

위장막이 있는 라페스타의 페이스리프트를 보면 재미난 포인트들이 있죠. 일단 이 차의 스파이샷이 돌아다녔었잖아요. 그랜저처럼 그릴에 불빛이 화살표 모양으로 들어옵니다. 이전에 라페스타에 들어가지 않았던 요소죠.

그러면 신형 쏘나타에는 라페스타와 비슷한 라디에이터 그릴에 데이라이트처럼 포인트가 들어가지 않을까 생각했지만, 그릴에 포인트가 들어가진 않습니다. 조금 더 입체감이 있는 그릴이 들어가고, 포인트로는 그랜저처럼 데이라이트와 헤드램프를 두 개로 나눠서 들어간다고 합니다. 위에는 데이라이트, 하단부에는 헤드램프가 들어가는 거죠. 분명 신형 그랜저와 전체적으로 비슷한 느낌을 가지고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유튜브 ‘뉴욕맘모스’ / 신형 쏘나타 예상도

공격적인 프런트 범퍼
헤드램프 포인트

프런트 범퍼 굉장히 공격적인 디자인입니다. 약간 AMG를 보는 듯한 느낌도 듭니다. 아반떼 페이스리프트가 이런 디자인으로 나온다고 보시면 될 것 같아요. 쏘나타의 범퍼 성형 느낌도 이렇다고 합니다.

라페스타가 라디에이터 그릴이 굉장히 큰데 신형 쏘나타는 그릴의 크기는 라페스타보다는 좀 작은 느낌이고, 좌우 끝에 있는 프론트 범퍼에 헤드램프로 포인트를 줘서 차가 좀 커 보이는 느낌을 준다고 합니다. 이건 라페스타와는 다른 포인트죠. 아반떼 페리는 그릴의 크기를 키우고, 프론트 범퍼의 성향을 조금 더 공격적으로 잡아서 아반떼의 젊으면서도 세 보이는 그런 느낌을 주지 않을까 생각이 듭니다.

우파푸른하늘Woopa TV / 신형 쏘나타 분석

사이드미러
방향 지시등 빠진다

사이드미러도 조금 차이를 준다고 합니다. 사이드미러 위쪽에 방향 지시등이 있었는데 휀다나 아래쪽으로 내려가면서 포인트로 들어갈 것 같습니다. 방향 지시등이 빠진 곳은 크롬 몰딩 같은 걸 집어넣어서 포인트로 좀 다른 느낌을 준다고 하는데 사실 이런 건 곁다리고, 정말 중요한 건 바로 실내에 있습니다. 실내 디자인이 대대적으로 변할 것이라고 예고를 했기 때문이죠.

(왼) 머스탱 핸들 (오) 신형 그랜저 핸들

핸들 디자인 머스탱과 비슷
디스플레이 계기판과 이어진 디자인

일단 신형 쏘나타에 핸들 디자인이 약간 머스탱 핸들과 신형 그랜저를 합친 것 같은 비슷한 느낌으로 들어갑니다. 기어 방식도 지금은 버튼인데 이게 사실 호불호가 좀 갈리는 편입니다. 버튼식이 바뀐다고 합니다. 아이오닉5에 보면 핸들 밑에 칼럼 방식 기어가 있는데 이런 방식으로 바뀌지 않을까 예상합니다. 이전과 마찬가지로 실내 느낌이 굉장히 커 보이는 그런 느낌을 줄 거라고 합니다.

디스플레이에 대한 이야기도 많은데 이번 신형 쏘나타엔 계기판과 이어져 있는 각진 모양의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가 들어갑니다. 신형 그랜저의 실내가 공개됐을 때, 공조기가 터치 방식으로 바뀌었잖아요. 터치 공조기가 들어갈 예정입니다. 실내 부분에 엠비언트 라이트처럼 무드 등이라고도 하는데 그런 포인트를 많이 넣어서 젊은 느낌의 패밀리카가 됐습니다.

현대자동차 / 쏘나타 DN8 후면부

걱정스러운 후면부 디자인
트렁크 리드 부분에 포인트

전면부는 사실 큰 걱정이 없습니다. 굉장히 예쁘잖아요. 그런데 후면부를 걱정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한 다리 걸쳐서 들은 건데 현대에 다양한 팀이 있잖아요. 디자인 부서가 타 부서들과 항상 싸운다고 합니다. 예술을 하시는 분들은 내가 하는 일에 대해서 자부심이 있다 보니까 디자인에 대한 비판이 나오면 엄청 싸운다고 하죠. 이번에 나오는 쏘나타도 비슷하다고 해요. 후면부 디자인을 보면서 내부에서도 호불호가 심하다고 합니다.

지금 나와 있는 DN8 쏘나타는 약간 영덕 대게처럼 밑으로 되어 있잖아요. 쭉 이어진 느낌을 가지고 있는데 이전에 이야기해 드렸던 것처럼 위에 라인이 일직선으로 들어갈 거라고 예상했습니다. 라페스타도 하나로 쭉 이어져 있어서 브레이크를 밟았을 때 불이 같이 들어옵니다. 쏘나타도 테일램프가 위로 쭉 올라와서 이어져 있는 느낌을 줄 것 같습니다. DN8 보면 엣지 스포일러처럼 트렁크 리드부분이 볼륨감 있게 튀어나와 있습니다. 페이스리프트 신형 쏘나타도 약간 트렁크의 리드 부분이 좀 볼륨감 있게 튀어나오지 않을까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 한 가지 긍정적인 건, 뒤쪽 범퍼 성형의 느낌이 나름 볼륨감이 있어서 멋있습니다.

현대자동차 / 쏘나타 DN8

이번에 쏘나타에 대한 이야기가 정말 많죠. 페리 다음에 DN9 나온다, 아님 단종이 된다 등등. 믿거나 말거나지만, 이번 쏘나타 페리에 전기차 모델도 출시가 된다는 이야기도 있습니다. 더 정확한 정보를 얻게 된다면 최대한 빨리 다시 말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여러분은 신형 쏘나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댓글로 의견 남겨주세요. 감사합니다.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