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이제 진짜 망했나?” 디자인 공개되자마자 네티즌들 외면했던 그 전기차 출고했습니다

0

벤츠 EQS 출고기
호불호 갈린 디자인보다
더 아쉬웠던 점은…

오늘은 벤츠 전기차 끝판왕 EQS를 출고기를 함께합니다.

EQS가 공개됐을 때 좀 이슈가 있었습니다. 벤츠 S클래스라면 고급스럽고 중후한 멋이 있어야 하는데 디자인이 별로라는 이야기가 많았죠. 실물은 어떨까요?

벤츠 / 벤츠 EQS

S클래스의 전기차 EQS
어마어마한 가격

벤츠 EQ 시리즈 첫 번째는 EQS 그다음에 EQA 마지막으로 EQS가 출시됐습니다. 간단하게 설명하자면 EQ는 벤츠 전기차 시리즈의 이름입니다. EQC가 나올 때는 GLC 베이스로 만들었기 때문에 C를 따온 거고, EQA도 마찬가지로 GLA를 베이스로 만들었기 때문에 A를 따온 겁니다. EQS는 바로 S클래스 모델의 전기차 버전입니다.

아쉬운 부분들이 많습니다. 트림을 간단히 이야기하면 국내는 450+와 450+ AMG 패키지가 출시됩니다. 출고한 모델은 450+ AMG 모델인데 가격이 무려 1억 7,700만 원입니다. 580+, 580+ AMG 패키지는 아직 국내 출시되지 않았습니다. 가격이 상당한 S클래스 치고는 빠져있는 게 정말 많은 게 아쉽습니다. 어떤 부분이 실망스러운지는 더 자세히 설명해 드리면서 말씀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electrive.com / 벤츠 EQS

전면부 디자인
호불호 갈린다

전면부 디자인이 예쁘다고 하시는 분도 있는데 조금 기괴하다고 말씀하시는 분도 있죠. 개인적으로 저는 아직 눈에 안 익어서 그렇지 보다 보면 예쁠 것 같습니다. 좌우 헤드램프로 이어지는 데이라이트 느낌이 예쁩니다. 중간에 커다란 라디에이터는 벤츠 마크가 안쪽에 새겨져 있습니다. 중간에 커다란 벤츠 마크도 굴곡이 있어 보이지만 만지면 평평합니다. 에어 인테이크가 밑에 있어서 자동 개폐로 배터리의 열을 조절합니다.

벤츠 / 벤츠 EQS

프렁크 열 수 없다고?
난리 났던 디자인은 솔직히…

한 가지 재미있는 게 보통 전기차는 프렁크를 많이 사용하는데 EQS는 열 수는 있지만, 열 수 없습니다. 말이 조금 웃긴데 보통 핸들 쪽 하단부 레버를 당겨서 프렁크를 열 수 있는데 여기에 커버를 씌워놔서 못 열게 해놨습니다. 센터에 들어가지 않는 이상 열 수 없습니다.

보닛을 여는 건 보통 엔진 오일, 워셔액을 보충할 때 넣는데 전기차는 엔진이 없고, 워셔액 보충 구멍도 따로 있습니다. 벤츠 S클래스는 보통 6기통이나 8기통 같은 커다란 엔진이 들어가서 보닛이 길게 나오는데 앞쪽에 엔진이 안 들어가기 때문에 앞쪽 차체 길이가 다소 짧습니다. 이 느낌 때문에 S클래스의 중후한 느낌이 아닌 쿠페형 세단을 보는 느낌이 있죠. 크램쉘 후드라고, 후드와 휀다가 같이 연결돼서 통으로 열리는데 디자인을 날렵하게 중간에 끊어서 옆에서 보면 S클래스의 이미지에 비해 너무 젊어 보여서 많은 분이 아쉬워하는 것 같습니다. 이런 라인은 벤츠에서 그동안 보지 못했던 디자인인 건 확실하거든요. 3세대 CLS 처음 나왔을 때 ‘벤츠 망했다’라는 반응이 많았는데 판매량이 엄청났죠. 아직 이 느낌이 어색해서 그렇지 아마 시간이 지나면 또 괜찮아질 거라고 생각합니다.

우파푸른하늘Woopa TV / 벤츠 EQS

21인치 휠이 작아 보인다
S클래스인데 ‘이 기능’이 없다고?

휠 디자인도 이야기가 많았죠. 휠이 무려 21인치인데도 디자인 때문에 다소 작아 보이죠. 해외에서 공개됐을 때 많은 분이 놀랐던 부분이 키를 소지한 채로 가까이 가면 문이 열리는 컴포트 도어 옵션이었죠. 그러나 450 모델엔 빠지고 580에 들어갈지도 미지수입니다. 탔을 땐 손 모션을 통해 문을 닫을 수 있는 기능도 있죠. 명색이 S클래스인데 소프트 클로징이 빠지는 게 말이 안 되네요. 더 충격적인 건 뒷좌석 메모리 시트가 빠진다는 겁니다. 대신 통풍, 쿨링 시트는 있지만 시트 자체가 안 움직여서 불편하죠.

머니투데이 / 벤츠 EQS

후면부는 다른 EQ 시리즈와 비슷
급속 충전이 안 된다?

후면부도 굉장히 예쁩니다. 사실 후면부는 EQ 시리즈가 전부 다 비슷한 느낌을 가지고 있습니다. 트렁크 문은 뒷유리가 시원하게 다 열려서 많은 짐을 실을 수 있는 게 장점이죠. 뒷좌석 폴딩이 되고, 수납공간도 깊습니다. 다른 이슈도 있었죠. 전국에 몇 대 출고를 못해서 급속 충전이 안 된다고 합니다. 전기차 충전하신 분들은 알겠지만, 차종별로 들어가는 경우가 많은데 아직 EQS가 업데이트 안 돼서 급속 충전이 안 되는 곳이 많다고 합니다. 다른 차종의 배터리 용량이 70~80인데 비해 EQS는 무려 100kWh의 배터리 용량을 가지고 있습니다.

오늘은 EQS의 외관을 위주로 살펴봤는데 여러모로 아쉬운 점도 있고, 생각보다 좋은 점도 있었습니다. 다음 편은 EQS의 실내를 꼼꼼히 살펴보면서 이야기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