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형 팰리세이드와 GV80 비교해보고 의외의 결과에 당황한 이유 “GV80은 탈 수도 없네”

0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와 GV80
실내 디자인 비교부터 주행까지
확실히 GV80의 시승감이 편하긴 하지만…

현대차 /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

한층 고급스러워진 팰리세이드 실내
에르고 모션 시트가 특히 좋다

팰리세이드는 전동 핸들이 추가됐습니다. 핸들 디자인도 그랜저와 비슷하게 바뀌었습니다. 그러나 핸들의 두께가 그랜저보다 조금 더 얇습니다. 센터 콘솔 버튼 디자인이 한결 더 깔끔해졌습니다. 위장막을 처음 봤을 땐 GV80과 버금갈 정도로 고급스러워졌다는 이야기를 했었고, 실제로 에어밴트, 공조기 등 디자인을 보면 굉장히 많이 고급스러워졌습니다. 게다가 애프터블로우가 기본 적용됩니다.

계기판도 훨씬 커졌습니다. 팰리세이드의 장점은 중간에 있는 수납공간의 활용도가 높다는 점입니다. 쓰지 않을 땐 커버를 덮어놓을 수 있고, 컵홀더도 접어놓을 수 있습니다. 암 레스트 수납공간도 깊은데 분리되어 있어서 사용하기 편합니다. 헤드업 디스플레이는 기본으로 들어가 있는데 GV80은 마찬가지로 옵션으로 선택해야 합니다. GV80에는 없는 옵션은 바로 디지털 룸미러입니다.

개인적으로 에르고 모션 시트를 안마 시트도 되고, 릴렉션 시트로도 사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높게 평가하기 때문에 이번에 들어가서 매우 좋습니다. 원래는 후진 가이드라인이 없었는데 가이드라인이 생기고, 후진등도 LED로 바뀌었습니다. GV80과 똑같아졌다고 볼 수 있습니다. 스피커도 6개에서 8개로 늘어났고, 크렐 스피커입니다. GV80은 렉시콘이 들어가서 많이 따라왔습니다. 가죽 무늬 패턴도 GV80과 비슷하고, 재질도 고급스럽습니다.

우파푸른하늘Woopa TV / 제네시스 GV80

GV80이 비싼 이유가 있다
확실히 고급스럽지만 수납공간은 없다

확실히 괜히 비싼 게 아니네요. 대시보드 위쪽이 싹 다 가죽으로 되어 있고, 재질이나 분위기 자체가 한 단계 더 위라는 느낌이 많이 납니다. 팰리세이드 충분히 멋지고 좋았는데 GV80을 타니까 고급스러운 느낌이 정말 강합니다. 제네시스 GV80은 인체공학적인 느낌이라 탔을 때 편하고, 도어 스위치의 위치도 조작하기 정말 좋습니다.

팰리세이드와의 가장 큰 차이점 중 하나는 수납공간입니다. 팰리세이드는 가족과 같이 타는 차이기 때문에 수납공간을 늘리는 데 중점을 뒀다면 GV80은 수납공간이 그렇기 많지 않습니다. 컵홀더도 좁고, 무선 충전하는 쪽에 있는 공간밖에 수납공간이 없죠. 룸미러가 프레임 리스지만, 디지털 룸미러는 안 들어갑니다. 디지털 계기판, 디스플레이, 헤드업 디스플레이 모두 옵션입니다. 한 가지 아셔야 할 것은 GV80은 소프트 클로징이 들어가지만, 팰리세이드는 옵션이 아예 없습니다.

우파푸른하늘Woopa TV /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 3열

팰리세이드 2열 중앙 통로 있다
3열도 널찍하고 편안하다

2열에 탑승했습니다. 팰리세이드는 7인승으로 되어 있는데 3열을 활용하는 데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포인트가 중간 통로입니다. 물론 버튼을 누르면 2열 등받이가 당겨져서 타고 내릴 수 있지만, 현실적으로 턱이 높아서 불편합니다. 통로를 통해서 타는 게 더 편하기 때문에 있고 없고 차이가 큽니다. 2열에도 열선 시트와 통풍 시트가 기본으로 들어갑니다. 컵홀더는 도어 쪽으로 빠졌습니다. 곳곳에 수납공간이 있는 게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예전에는 송풍구가 좀 허술했었는데 이젠 내구성이 높아진 게 느껴집니다.

3열에 탔을 때 머리가 안 닿고 헤드룸이 널널한 편입니다. 물론 성인 남성 체격으로 편하게 갈 수는 없습니다. 심지어 등받이도 젖혀지죠. C타입 단자도 하나 있고, 컵홀더도 있네요. 3열이 보통 되게 더운 편인데 송풍구가 바로 앞에 있어서 에어컨 켜면 시원하게 갈 수 있습니다. 3열 유리도 개방감이 좋아서 답답하지 않습니다.

우파푸른하늘Woopa TV / (왼) 제네시스 GV80 3열 / (오)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 3열

GV80 2열은 편안하지만
3열은 좁고 답답하다

2열을 탑승했는데 고급스러운 부분은 GV80이 압도적입니다. 역시 열선, 통풍 시트 둘 다 들어가 있고, 팰리세이드는 전동 커튼이 들어갑니다. 듀얼 모니터가 들어가는데 활용도가 많이 없습니다. GV80은 똑같이 7인승인데도 3열의 활용도가 굉장히 낮습니다. 컵 홀더가 중앙에 있어서 3열로 가는 중앙 통로가 막혀 있기 때문에 버튼을 눌러서 2열을 당겨서 탈 수밖에 없습니다. 22년형 이전에는 다 수동 시트였는데 이번에는 앞으로 뒤로 가는 것만 수동이고 다 자동으로 바뀌었습니다.

턱이 너무 높아서 3열 타기 참 힘들죠. 머리도 걸립니다. 창도 작아서 답답합니다. 이것도 뒤로 젖혀지지만 사실상 큰 의미가 없습니다. 뒤로 많이 안 가고 오히려 앞으로 더 당겨지기 때문이죠. 3열에 열선 시트도 없습니다.

현대차 /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

팰리세이드 고속 주행
이전과 비교도 안 되는 안정감

지금 주행하는 차는 신차라서 진동이나 소음이 있는지 확인하기 어렵습니다. 좀 타야 진동과 소음이 올라옵니다. 이전 모델을 탔던 분들은 차이점을 크게 느낄 것 같습니다. 승차감과 주행했을 때 안정감이 크게 차이가 납니다. 제가 생각했을 땐 외관보다 주행감에 더 큰 차이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전에 테스트했을 땐 노면 소음 차이를 크게 못 느꼈는데 고속도로에서 직접 타 보니 확실히 차이가 컸습니다. 고속에서 유를 측정한 결과 노면이 좋지 않은 곳을 지나갔을 때도 소음이 대략 60~70Db 정도입니다. 이렇게 차체가 큰 차들은 고속으로 운전했을 때 안전도가 떨어지는 느낌인데 확실히 이젠 불안한 느낌이 거의 없습니다.

현대차 / 제네시스 GV80

GV80 고속 주행
비교가 안 되는 정숙함

제가 원래 특유의 멀미 나는 느낌 때문에 SUV를 선호하지 않았는데 처음으로 좋다고 승차감이 좋다고 생각한 차가 바로 이 GV80입니다. GV80에 들어가는 더블위시본 서스펜션은 공간을 많이 차지하고 비쌉니다. 팰리세이드에는 맥퍼슨 스트럿 서스펜션이 들어가는데 이건 단가가 조금 더 저렴합니다. 무거운 차들은 맥퍼슨을 보통 많이 넣는 편입니다.

타보니까 확실히 팰리세이드보다 편하고 부드럽습니다. 점수로 따졌을 때 이전 팰리세이드가 3, GV80이 8 정도라면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는 5점 정도인 것 같습니다. 고속에서 Db를 측정했을 땐 역시 GV80이 조금 더 조용했습니다. 정차되어 있을 때는 비교가 안 될 정도로 GV80이 조용합니다. 단점은 기름을 많이 먹는다는 거죠.

현대차 / (왼)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 (오) 제네시스 GV80

오늘은 조금 더 심층적으로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와 GV80과 비교해봤습니다. 확실히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의 상품성이 많이 좋아진 걸 느끼면서도 GV80이 굉장히 좋은 차라는 걸 또 알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를 산다면 캘리그래피 모델로 단일 트림으로 옵션 추가 안 하고 살 것 같습니다. 기본 익스클루시브도 들어가는 기본 옵션이 많기 때문에 가성비 모델로는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오늘 정보 마무리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