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고가가 S클래스급? 그래도 사야지” G90 롱바디 시승하고 찐 감탄한 이유

국산 차 중 최고가인 제네시스 G90 롱바디
고급스러운 디테일과 부드러운 주행감으로
새로운 회장님 차 되나

기다리고 기다린 국산 차 중에 가장 비싼 차, 현대 제네시스 G90 롱바디를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이전에 런칭 행사 때 일반 G90과 G90 롱바디가 출시되면서 우리나라에도 이런 차가 나온다고 하는 반응이 있었죠. G90에 비해 G90 롱바디가 출시가 많이 늦어진 편입니다.

motor1 / Genesis G90

국산차 중 최고가인 이유 있다
기본 옵션과 디자인 디테일이 뛰어나다

가격이 일단 만만하지 않습니다. 시작 가격이 1억 6500만 원부터 시작합니다. 가격만 놓고 보면 굉장히 비싸다고 생각할 수 있죠. 기본 G90에 개별 소비세를 적용하면 시작가가 89,000,000원입니다. 여기에 옵션이나 이런 걸 다 추가해도 120,000,000원이면 출고할 수 있습니다. 이 금액을 감안한다면 롱바디 시작 가격은 일반 G90 50% 비싼 가격부터 시작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옵션 추가가 되면 도대체 얼마까지 올라갈 거냐는 걱정을 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원체 비싼 가격이기 때문에 옵션이 대부분 기본으로 적용이 되어있습니다. 멀티챔버 에어서스펜션, 후륜 조향, 4륜구동, 헤드업 디스플레이, 뱅앤올룸슨 프리미어 3D, 에르고 모션 시트, 이지클로즈 등이 다 기본 옵션으로 들어갑니다. 옵션뿐만 아니라 압도적인 휠 디자인이 눈에 띄죠. 롱바디에만 적용되는 20인치 불판 휠입니다. 작은 차이가 큰 차이를 만든다는 말씀을 많이 드리는데 자동차에 있어서 작은 디테일의 차이가 실제로 보면 생각보다 큰 차이입니다. G90 기본 모델도 매우 예쁘다고 생각했었는데 롱바디 같은 경우에 프론트 범퍼 하단이 크롬 라인으로 쫙 들어가 있는데 굉장히 예쁩니다. 도로에서 존재감이 기본 모델에서 느낄 수 없는 럭셔리와 무게감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motor1 / Genesis G90

기본 모델보다 5,000만 원 비싸지만
뜯어보면 납득할 수 있다

B필러 쪽을 보면 알루미늄으로 라인이 들어가 있습니다. 옆모습을 봤을 때 엄청 넓죠? 무려 19cm가 더 길어졌습니다. 길어진 만큼 B필러에 알루미늄이 안 들어가면 조금 심심할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포인트를 준 거죠. 뒷좌석 유리도 엄청나게 깁니다. 이런 차이들 때문에 기본보다 5,000만원 정도 비싼 거죠.

기존엔 출력이 380마력에 52토크였는데 이 롱바디 같은 경우 415마력에 56토크로 업 됐습니다. 단순히 45볼트 마일드 하이브리드가 들어간 게 출력이나 연비에만 도움이 되는 게 아니라 복합적으로 완성도를 높인다고 생각합니다.

motor1 / G90 long wheelbase

추가 옵션도 다양하고 알차다
특히 뒷좌석 컴포트 패키지가 훌륭해

옵션은 어떤 걸 추가할 수 있는지 간단하게 말씀드리겠습니다. 파노라마 썬루프가 250만 원, 듀얼 모니터가 300만 원, 뒷좌석 컴포트 패키지가 500만 원입니다. 뒷좌석 컴포트 패키지를 설명해 드리자면 앞서 말씀드렸듯이 운전석과 조수석에 에르고 모션 시트가 들어가잖아요. 그걸 뒷좌석에도 적용하게 되는 겁니다. 이뿐만 아니라 풋레스트, 레그레스트 등의 옵션이 추가됩니다. 무선 충전도 옵션으로 들어갑니다. 프라이버스 글라스도 여기에 포함됩니다.

80만 원 추가 시 무광 선택 가능합니다. 비싸게 느껴지실 수 있지만, 무광 컬러에 퀄리티를 생각하시면 그렇게 비싼 것도 아닙니다. 독일 삼사는 못해도 2~300만 원이고, 슈퍼카로 넘어가면 500만 원부터 시작입니다. 무광 컬러는 관리도 편하고, 퀄리티도 훌륭하기 때문에 나만의 G90을 원하시는 분들은 추천해 드립니다.

motor1 / Genesis G90

달라진 점 많이 없는 후면부
L 레터링 빠지고, 트렁크는 비슷해

후면을 이전 모델과 비교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원래 G90 롱바디는 레터링 뒤에 L이 붙었습니다. 이번엔 L 레터링이 빠졌습니다. 뒤쪽 머플러 팁 보면 뚫려있죠. 요즘 나오는 플래그십 세단들은 막혀 있는 경우가 많은데 뚫려 있고, 크롬라인이 들어가 있어서 훨씬 고급스러운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트렁크 공간은 비슷합니다. 아주 넓지는 않습니다.

genesis / Genesis G90
carscoops / Genesis G90

옵션 추가 시 고급스러운 패턴과 뒷좌석 시트
냉장고, 냉온 컵홀더 없는 게 아쉬워

지금 시승하고 있는 게 VIP 4인승 시트입니다. 원래 기본으로 5명이 앉을 수 있게 가운데가 뚫려있는데 롱바디 모델 같은 경우 의전용으로 쓰이는 경우가 많아서 5인승보다는 4인승 시트를 더 선호하시죠. 이 옵션은 400만 원입니다. 이 옵션은 뒷좌석 컴포트 패키시 추가 시 선택 가능합니다. 보통 레그레스트가 상석에만 있는데 롱바디는 다 있습니다.

이 매력적인 메탈 G-MATRIX 패턴도 100만 원을 추가해야 합니다. 크레스트 그릴 무늬 패턴을 따온 거라고 보시면 되는데 생각보다 굉장히 고급스럽습니다. 손이 닿는 대부분의 공간이 가죽으로 되어 있습니다. 문에 수납공간도 하나 더 있는데 버튼을 통해서 열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실내가 굉장히 넓어서 문까지 손이 안 닿는데 실내에 있는 버튼을 통해 문을 닫을 수 있습니다. 풋레스트에는 마사지 기능도 있습니다. 이런 리무진, 롱바디 같은 경우는 가끔 조수석 헤드레스트가 빠진 경우가 있는데 상석에 있는 사람의 시야 확보를 위해서 그렇습니다. 무선 충전 패드도 있고, 살균 소독할 수 있는 공간도 있습니다.

살짝 아쉬운 점은 수납공간입니다. 이런 고급 모델은 냉장고 하나 정도는 들어갈 것 같죠. 그러나 없습니다. 냉온 컵홀더라도 들어가면 좋았을 것 같습니다. 카니발 4인승 하이브 리무진에는 냉온 컵홀더랑 냉장고가 들어갑니다. 개인적으로 파노라마 선루프를 선호하지 않는데 이 차는 차가 굉장히 길고 크기 때문에 파노라마 선루프를 필수로 추가하시는 게 좋습니다.

autotipstrick / Genesis G90
motor1 / Genesis G90

48볼트 마일드 하이브리드의 힘
무거운 차체에도 둔하지 않고 부드러운 주행감

기본 모델과 롱바디 사이에 주행감 차이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기본 모델도 굉장히 고급스럽지만, 롱바디가 분명 차이가 있을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막상 타보니 고급스러운 느낌이 더 있습니다. 특히 G-MATRIX 패턴이 송풍구 쪽이나 대시보드 안쪽에 카본 무늬가 들어가면서 아주 잘 어울립니다. 실내 옵션이 굉장히 매력적입니다. 윙아웃 헤드레스트가 들어가 있는데 깜빡이 소리 등이 옆에서 들립니다. 불필요한 알림들을 상석이나 옆좌석에 안 들리게 하고, 운전자에게만 들리게 하는 겁니다. 오디오가 정말 좋습니다.

롱바디는 기본 모델과 똑같은 엔진이 들어가는데 여기에 48볼트 마일드 하이브리드가 추가되면서 초반 움직임이 굉장히 경쾌해졌습니다. 기본 모델만 해도 차체가 상당히 무거운데 롱바디는 300kg이기 때문에 움직임이 둔할 수 있는데 반응이 빠릅니다. 플래그십 세단들은 세팅 자체를 보통 부드럽게 해놓는데 자칫 잘못 세팅이 되면 이질감이 되기도 하는데 그런 부분을 없앴습니다. 기본 모델은 움직임이 생각보다 경쾌하고 빠른 편입니다. 롱바디는 조금 더 잔진동이나 충격을 훨씬 잡아주는 느낌입니다. 서스펜션이 많이 바뀐 건 아니지만 세팅을 훨씬 부드럽게 해놨습니다. 공식 연비가 7.1km인데 폭발적으로 늘어난 건 아니지만 생각보다 연비가 훌륭한 편입니다. 기본 모델도 조용하지만 롱바디가 훨씬 더 조용하죠.

장점만 있진 않습니다. 뒷좌석의 편안한 승차감을 위해선 반응이 느려서 답답할 수 있는데 기본 모델은 쇼퍼드리븐 모드와 오너드리븐 모드로 나누어져 있어서 재밌는 운전이 가능했습니다. 그러나 롱바디는 비교적 스포티한 주행이 많이 떨어진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이건 세팅에서 중점으로 둔 부분이 달라서 있는 차이기 때문에 단점이라고 짚어 말하긴 어려울 듯합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