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들어오면 무조건 산다” 반응 터진 1000마력 전기차의 정체 공개됐다

0

북미시장에서 없어서 못 파는 차,
EV 허머
전기차로 출시된 차는 어떨까?

EV 허머 같은 경우에는 우리나라에서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지만, 북미 시장에서는 정말 없어서 못 파는 차가 바로 이 EV 허머인데요. 일반 기존의 허머 자체도 워낙 좋아하는 분들이 많은데, 이번에 전기차로 출시가 되면서 그 인기는 말 그대로 상상을 초월하고 있습니다. 과연 어떤 차이길래 그럴지, 함께 보시죠.

다음자동차 / GMC 허머 EV

1000마력 이상에
주행거리 520km 이상의 차

요즘에 미국 차 하면 뭐가 떠오르시나요? 바로 픽업트럭이죠. 이 허머도 SUV 버전이 있고 픽업트럭 버전이 있습니다. 허머 EV의 경우 트림은 3가지로 나뉘는데요. 가장 높은 게 허머 에디션 1입니다. 마력이 무려 1000마력 이상이죠.

주행 가능 거리도 마일로 측정이 되어 우리나라에서 인증을 받은 것은 아니지만, 지금 미국에서 인증받은 것이 520km 가 넘어간다고 합니다. 허머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오프로드에 굉장히 특화가 되어 있거든요. 차 바퀴가 옆으로 돌아가, 게처럼 옆으로 이동하는 크랩 모드를 보시면 알 수 있을 듯합니다.

다음자동차 / GMC 허머 EV

LG 에너지 솔루션과
합작한 배터리 내장

우리가 이전에 GV70 전동화 모델을 타보았을 때, E-터 레인 모드가 있었는데요. 전기차라고 하면 오프로드에는 조금 안 맞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는 건 사실입니다. 이유는 바로 전기차와 오프로드 하면 무언가 언발란스한 느낌이 들기 때문이죠. 왜 전기차가 오프로드에도 생각보다 성능이 훌륭하다고 합니다. 전기차는 악셀을 밟는 순간 최대출력과 최대토크가 모두 나오기 때문이죠. 그렇기 때문에 오프로드의 모래밭, 머드 등에서 탈출하기가 더 쉬워지는 것입니다.

허머 EV에 들어가 있는 배터리는 얼티엄 배터리라고 하는데요. 이 얼티엄 배터리는 미국 현지 내에서 GM과 LG 에너지 솔루션이 합작을 하여 만든 고성능 배터리입니다. 그렇다면 이 허머에는 과연 얼마나 큰 배터리가 들어갈까요? 무려 246kWh 배터리 용량이 들어갑니다.

다음자동차 / GMC 허머 EV

우리나라에서 출시된다면
가격은 어느 정도일까?

이 허머 EV라는 차량을 우리나라에서 볼 수 있다니, 저는 솔직히 굉장히 많이 놀랐습니다. 일단 우리나라에 이 허머 EV를 들여오는 것 자체가 굉장히 어려운 일입니다. 비밀 작전 수행처럼 힘들게 들여왔다고 하는데요. 그 이유가, 미국 현지 내에서도 이 차를 살 수가 없습니다. 시작 가격이 약 1억 2천 정도 하는데요. 여기에 옵션과 운송료가 붙고 나면 우리나라에 출시하였을 때 1억 후반에서 2억 정도 출시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런데 이 2억이 된다고 해도, 2억을 주고 살 수 있을 정도의 메리트가 있지 않나요? 투박하고 미국 차 특유의 아쉬움들이 있을 거라는 생각이 있었는데, 전체적인 외관의 디자인은 전기차 특유의 미래지향적인 느낌도 굉장히 많이 난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허머의 특징 중 하나가 이 차 높이가 굉장히 높다는 거죠. 또 한 가지, 오프로드를 가면 차체를 올리거나 내릴 수 있거든요. 허머 EV 같은 경우에는 무려 30CM 정도 차체를 올리거나 내릴 수 있습니다.

다음자동차 / GMC 허머 EV

어마어마한 크기의
차체

이 허머 EV도 위에 탑을 들어 올릴 수 있다고 하는데요. 왜, 브롱코 때도 문짝이 떼지고 했던 것 기억하시나요? 그런 것처럼 위 천장의 탑을 열면 프렁크에 수납을 해 놓을 수 있다고 합니다. 그런데 차를 딱 보니, 휠 인치도 커지고 차 높이도 높아 정말 웬만한 곳은 다 갈 수 있을 것 같네요. 이처럼 차가 굉장히 커서 사이드미러도 어마어마하게 큽니다. 여기에 총 17개의 카메라가 들어가 있어 사각지대를 다 보이게 해두었습니다.

미국 차 하면 굉장히 투박하잖아요. 이 허머 EV의 실내를 보면 아시겠지만, 송풍구 디자인이 굉장히 각집니다. 전기차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는 디스플레이도 굉장히 크게 들어가 허머에서 미래를 바라볼 수 있는, 미래지향적인 느낌도 굉장히 많이 납니다. 요즘에 또 전기차 하면 많이 하는 게 V2L이잖아요. 파워 스테이션이라고 해서 V2L과 같은 기능의 배터리도 들어간다고 합니다.

이 픽업트럭은 견인을 또 굉장히 많이 하잖아요. 이 허머 EV는 3.4톤까지 견인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또한 350kW의 고속 충전 시스템이 적용된 800V 얼티엄 배터리가 장착이 되어 있고요. 충전 시간은 정확하진 않지만 20-25분 안에는 80% 까지는 완충이 되지 않을까 생각이 듭니다.

다음자동차 / GMC 허머 EV

어마어마한
현재 수입 가격

현재 허머 EV를 가져올 경우, 현지 내에서도 재고가 굉장히 부족하기 때문에 2억이 훨씬 넘어갈 것으로 추측되고 있는 상황인데요. 높은 가격에도 많은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되는 것이, 그만큼 이 차를 많은 분들이 이 차를 기대하고 좋아하기 때문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