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행 모드” 하나로 자동차 시장 씹어먹어버린 벤츠 하이브리드카의 정체는?

0

여러분이 생각하는 좋은 차는 과연 어떤 차인가요? 제가 생각하는 좋은 차의 요소 중 하나는 바로 주행 모드별로 가속성능의 변화와 무거움이 확실하게 느껴지는 차인데요. 그런데 벤츠가 만들어낸 역대급 하이브리드 SUV 하나가, 주행 모드 변동으로는 “넘사벽”, 정말 범접할 수 없는 수준일 정도로 잘 만들었다고 합니다. 오늘의 차량 GLE 350E의 세부 모드들에 대해 바로 만나보시죠.

출처 – 오토타임즈 / 우파푸른하늘

이질감 없는
전기 모터와 가솔린 엔진 구동

우선 차의 세부적인 모드들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GLE 350E 모델은 다양한 주행 모델이 설계되어 있는데요. 컴포트, 에코, 배터리 레벨, 일렉트릭 등의 모델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먼저 컴포트 모델 같은 경우에는 일반 내연기관의 GLE와 큰 차이가 없습니다. 부드럽고 편하고 이런 느낌은 차이가 없는데요. 단, 좀 차이가 있다면 초반 움직임이나 중후반에 전기 모터가 개입하면서 차가 구동하는 데 있어서 훨씬 더 부드러운 움직임을 보여 줍니다.

이 GLE가 또 덩치도 크고, 매우 무거운 차량인데요. 4기통 가솔린 엔진이 들어가 있단 말이에요. 그래서 전기 모터가 함께 구동하면서 움직임을 매우 부드럽고 편안하게 해주는 게 있습니다. 이 하이브리드라는 모델을 만약에 우리가 몰랐다면, 일반 내연기관의 차들과 구분이 되지 않을 정도로 굉장히 이질감 없이 전기 모터가 구동되고, 가솔린 엔진이 같이 구동되는 게 이질감이 없는 게 가장 큰 장점이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출처 – 메르세데스 벤츠 / 우파푸른하늘

가솔린 개입 없이,
전기 모터로만 구동하는 일렉트릭 모드

그리고 일렉트릭 모드와 배터리 레벨이 두 가지가 있는데요. 일렉트릭 모드 같은 경우에는, 말 그대로 일렉트릭 전기로 구동을 가장 많이 하는 모드입니다. 다시 말해 가솔린 엔진 개입 없이, 전기 모터로만 구동을 할 수 있는 가장 효율적인 전기 모터만 사용하는 모드라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일렉트릭 모드에서는 속도가 70 정도 가까이 가도 가솔린 엔진의 개입이 없죠. 전기 모터로만 달리는 겁니다.

이 전기차에서는 패들 시프트로 달리는 것이 아니라, 회생 제동의 단계를 조절할 수가 있습니다. 그런데 재미있는 건, 이 모델 같은 경우에는, 패들 시프트가 컴포트 모드나 스포츠 모드에서는 패들 시프트처럼 단수를 조종할 수 있는 기능을 하고요. 일렉트릭 모드로 바꾸게 되면, 이 패들 시프트가 회생 제동을 사용할 수 있는 모드로 바뀝니다.

회생 제동 모드는 총 다섯 가지인데요. D Auto, 그다음에 D, D+, D-, D- – 이렇게 조절되죠. D+ 같은 경우에는 일반 내연기관과 큰 차이가 없다고 보시면 되고요. D- 같은 경우에는 이런 식으로 액셀러레이터를 밟고 딱 떼면 원 페달처럼 차가 서는 수준으로 됩니다. 이런 회생 제동이 GLE E 하이브리드도 들어가 있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내가 원하는 수준으로, 조금 더 액셀러레이터를 깊게 밟으면 가솔린 엔진이 같이 구동되긴 하지만, 웬만한 수준에서는 가솔린 엔진이 개입을 하지 않습니다.

출처 – 우파푸른하늘

이 차의 핵심적인 모드
배터리 레벨 모드

그리고 정말 정말 중요한, 배터리 레벨 모델이 있는데요. 이 배터리 레벨 같은 경우에는 반대입니다. 일렉트릭 모드 같은 경우에는 전기 모터로 많이 구동하고, 가솔린 엔진은 보조 역할을 하면서 전기 모터로만 좀 구동이 되는 그런 느낌이라면, 배터리 레벨은 전혀 다릅니다. 배터리 레벨은 가솔린 엔진이 주로 구동이 되고 전기 배터리가 보조로 들어갑니다.

“이게 컴포트 모드랑 무슨 차이냐?” 라고 궁금해하실 수 있는데요. 조금 다릅니다. 컴포트 모드 같은 경우에는 말 그대로 가솔린 엔진과 전기 모터가 합작으로 조화를 잘 이루는, 그냥 일반적인 모드입니다. 일렉트릭 모드는 전기 모터로 구동을 하면서 극히 강한 연비주행을 하는 그런 모드로 보시면 되는데요.

출처 – 우파푸른하늘 / 메르세데스 벤츠

컴포트 모드와
배터리 레벨 모드의 차이점

하지만 배터리 레벨은 가솔린 엔진이 주로 움직이면서, 가솔린 엔진을 구동하면서 그리고 회생 제동을 사용하면서 전기 배터리를 충전하는 모드라고 보시면 됩니다. 그래서 아까 일렉트릭 모드 같은 경우에는 액셀러레이터를 밟아도 가솔린 엔진의 개입이 거의 없었거든요. 그런데 지금 이 배터리 레벨 모드 같은 경우에는, 액셀러레이터를 밟으면 전기 모터의 구동보다 가솔린 엔진이 바로 반응을 합니다.

이것은 컴포트 모드보다도 훨씬 더 빠르게 가솔린 엔진이 작동하는 것이라고 할 수 있겠죠. 그래서 회생 제동, 그리고 가솔린 엔진이 구동을 하면서 전기 배터리를 충전하는 겁니다. 이 모드에서는 이 패들시프트가 단수를 조정하는 일반 패들시프트 모드로 바뀝니다.

이를 통해 극히 강한 연비주행을 보여줄 수 있는 것인데요. 컴포트 모드 같은 경우에는 평균 리터 당 한 14km 정도, 진짜 연비가 잘 나오면 18km 이상도 나온다고 합니다. 그뿐만이 아닙니다. 지금 66km까지 전기 모터로만 구동이 가능하다고 하는데요. 66km 면 웬만한 출퇴근길 거리죠. 그러니 일반 모드가 아니라 이렇게 일렉트릭 모드를 사용하고, 이 D Auto로 놔두면, 회생 제동을 자동으로 이 모드를 사용할 수가 있거든요. 이를 사용하여 주행한다면 거의 전기차를 타듯, 기름 걱정 없이 타고 다닐 수가 있는 것이죠.

출처 – 메르세데스 벤츠 / 우파푸른하늘

전기차의 부스터 역할을 하는
스포츠 모드

마지막으로, 스포츠 모드를 한 번 살펴봅시다. 스포츠 모드에서는 당연히, 전기차 배터리가 주행에 포커스에 맞춰 개입합니다. 느낌 자체가 다릅니다. 팍 밀어주는 것이 전기차의 부스터 적인 역할도 어느 정도 해 주는 것 같습니다.

처음에 솔직히 이 GLE 350E 쿠페 차량이 나왔을 때, “야, 벤츠에 하이브리드 모델이 있어? 하이브리드 모델은 얼마나 다를까?” 이런 생각을 했었습니다. 그런데 이 차는 외관이나 옵션 이러한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는 생각이 딱 드네요. 주행 모드가 말 그대로 미친 차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우리가 이전까지 만났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들을 탔을 때, 모드에 대한 변화가 굉장히 많이 아쉽긴 했었잖아요. 이 차량 같은 경우에는 모드에 대한 변화를 훨씬 더 세분화해 그 아쉬움을 많이 달래주는 차량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